챠키일기2





챠: 중사~ 이제 집에 가야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챠: 하운드-?
          항: (안들림)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항: (안들림2)



(들고감)





챠: 바다가 좋아요~?
항: 조아- 조아-













눈 내리는 곳에 왔다!




오자마자 만난 중사 닮은 까만 양




챠: 앗...
항: 이거 구워먹자
챠: 그건 좀(눈치)




뒤적뒤적
항: 이거 구워먹자(꾸준)




따뜻하고 아늑한 중사의 안...
중사의 고추 냄시가 난다




저와 하나가 돼요 중사... ...(광기)



휘이잉

챠: 하운드 춥진 않아요?
항: (지는 그렇게 입고선)



항: 챠키 츄해줘 츄




챠: 여기서요..?




챠: (슥,,,)




챠: (머뭇..)
항: 츄 안해줘?




챠: (이마츄..)




항: (빡.....)
항: 이거 츄 한거야?
챠: ...



항: (정색)
챠: ... ...(땀)



항: (개정색)



챠: 이따 교미해요(속..닥..!)





그리고 그들은........




챠: 앗..항..듀....읏..



항: 챠ㅡ키




팥팥팥




NPC: (못 본 척..)





챠: 항듀....!!




끼ㅡ익
끼ㅡ익

미캉: (빠안..)


항: 쥽쥽




항: 챠키 고츄 마시써




챠: 앗... 항듀.. 저.. 가욧....! 그 그만..!(밀어내려하는 챠키,,
항: (안들림)